CRI소개
게시판
조선어부 소개 및 연계방식
 
cri korean.cri.cn/
<三國志>고사성어:출언불손(出言不遜)
2017-01-24 14:45:04 cri

◎글자풀이: 날 출(出 chū), 말씀 언(言 yán), 아닐 불(不 bù), 겸손할 손(遜 xùn)

◎뜻풀이: ①말하는 것이 불손하다. ①버릇없이 말하다.

◎출처: 진나라 진수(陳壽)의 『삼국지•위서•장합전(三國志•魏書•張郃傳)』

◎유래: 관도(官渡)전투에 앞서 원소(袁紹) 수하의 허유(許攸)는 원소가 군량과 마초를 쌓아둔 중요한 거점인 오소(烏巢)를 기습하라고 조조에게 제안했다. 이를 알게 된 원소 수하의 대장군인 장합(張郃)은 오소의 안위를 걱정하면서 이렇게 말했다.

"오소를 지키고 있는 장군 순우경(淳于瓊)은 술을 즐기니 일을 그르칠 인물입니다. 조조의 군사가 오소를 진공한다면 순우경의 능력으로서는 전혀 감당할수 없을 것이고 일단 양초를 빼앗긴다면 우리 군은 싸우기도 전에 혼란에 빠질 것입니다. 성을 지키는 장군을 빨리 교체하고 지원군을 보내는 것이 오소를 지키는 관건입니다." 그러나 책사인 곽도(郭圖)는 이를 반박했다. "만약 조조가 직접 군사를 이끌고 오소의 양초를 빼뺴앗으러로 간다면 그의 대본영은 필히 빌 것입니다ㅣ. 우리 군사가 이 좋은 기회를 이용해 조조군의 본영을 습격한다면 조조군은 양쪽을 서로 돌볼수가 없게 되고 우리 군은 반드시 대승을 거둘 것입니다."

원소는 장합과 곽도의 말에 모두 일리가 있다고 여기고 소수의 병력을 파견해 오소를 지원토록 하고 장합과 고람(高覽) 두 장군에게 5천명 군사를 내주면서 조조군의 본영을 공격하라고 명령했다.

한편 조조는 오소를 급습해 대승을 거두었다. 그는 전부의 양초를 얻었을 뿐만 아니라 철수하는 길에 원소가 파견한 소수의 지원군을 일거에 섬멸했다. 조조는 오소를 진공하기에 앞서 이미 원소가 본영을 습격할 것을 간파하고 만반의 준비를 했기에 원소의 군대는 두곳에서 모두 패하고 말았다.

곽도는 자신의 계책이 잘못돼 원소가 치명타를 입은 것을 보고는 원소가 죄를 물을가 두려워 선수를 쳤다. 그는 원소에게 이렇게 고했다. "장합과 고람은 주군의 배치대로 작전을 하지 않았기에 전투에서 실패한 것입니다. 지어 아군이 패하는 것을 보고도 와서 구할 생각은 아니 하고 이를 오히려 이를 은근히 기뻐했으며 태도가 매우 거만스럽고 하는 말이 불순했습니다.(출언불손) 이들은 주군께서 용병술을 모른다고 원망했고 결국은 조조의 꾀에 넘어갔습니다."

원소는 곽도의 간사한 말에 넘어가 장합과 고람 두 장군을 군법에 따라 엄하게 벌할 것이라고 말했다. 곽도는 장합과 고람이 진상을 까밝힐가 두려워 은밀히 사람을 보내 이렇게 전했다. "주군께서는 싸움에서 패한 죄를 물어 두 분 장군을 죽이려 하니 빨리 대책을 강구하셔야 합니다."

더는 퇴로가 없다고 판단한 장합과 고람은 화김에 조조에게 투항하고 말았다.

  관련기사
중국각지우편번호중국각지전화코드항공시간표열차시간표   편의전화번호호텔
China Radio International.CRI. All Rights Reserved.
16A Shijingshan Road, Beijing,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