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I소개
게시판
조선어부 소개 및 연계방식
 
cri korean.cri.cn/
길림성, '외국인이 보는 길림' 우수작품 시상식 진행
2016-06-29 17:36:47 cri

(길림성 관련 지도자들한테서 상장을 발급받은 유학생들)

길림성(吉林省) 인민정부보도판공실과 길림성 교육청이 공동으로 주최한 '웨이슈길림(微秀吉林)'우수작품 시상식이 6월 29일 길림성 장춘시에서 진행됐습니다.

우수작품을 선보인 외국 유학생 24명이 시상식에서 수상했습니다.

길림성 외국유학생들은 길림성 현지에서 받은 감수를 다년간 사진과 글 방식으로 중국 유명사이트인 시나(新浪)넷이나 길림성정부 웨이보, 위챗 등 뉴미디어 플랫폼에 발표했습니다. 시나넷에 발표된 이들 작품 중 일부는 네티즌들의 누적 조회수가 연 1000만차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길림성은 이러한 작품들 중 우수작품을 지난 5월부터 35편 선정했으며 최종적으로 24명의 인기작품 24편을 특별 선정했습니다.

길림대학과 연변대학, 길림사범대학 등 길림성의 대학에서 유학 중인 한국과 러시아, 이탈리아, 아르헨티나, 모로코, 파키스탄 등 12개 국가 유학생 24명이 시상식에서 영예증서를 받았습니다. 장춘(長春)이공대학과 동북(東北)사범대학, 길림화교외국어학원이 '웨이슈길림 행사 우수단체상'을 받았습니다.

이번 경기에서 1등을 했으며 5년째 연변대학 의학원에서 유학 중인 네팔 학생 아스빈 씨는 "난 전문촬영사가 아니지만 길림성의 우수한 경치들에 매료되어 화폭을 사진에 담아 뉴미디어에 올렸다"고 하면서 "더욱 많은 외국인들에게 길림성을 알리고 싶었을 뿐이었다"라고 말했습니다.

\

(장춘영화촬영소세기성에서 기념사진을 남기는 유학생들 )

( 장춘영화촬영소세기성에서 기념사진을 남기는 유학생들 )

(유학생들, 장춘영화촬영소세기성에서 단체사진을 )

우수상에 오른, 길림재경대학에 교환학생으로 온지 4달째 되는 한국학생 배경선 씨는 "길림성에 와 중국의 많은 것을 보고 느끼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면서 이번 "시상식을 통해 많은 외국 친구를 사귀게 되었다"며 기쁜 심정을 밝혔습니다.

배경선씨를 비롯해서 한국 유학생 2명이 시상명단에 올랐습니다.

시상식이 끝난 후 유학생들은 장춘영화촬영소세기성(長影世紀城) 을 참관하고 이 곳 실내 특수기능 고공비행 등을 체험했습니다.

수상한 유학생 24명은 7월 3일까지 6일 동안 장백산과 휘남(輝南) 삼각용만(三角龍灣), 장춘 정월담(淨月潭)의 삼림공원 등 길림성의 관광 명소를 돌면서 현지 문화체험 관광을 하게 됩니다.

특파기자 김웅

korean@cri.com.cn

 

 

  관련기사
중국각지우편번호중국각지전화코드항공시간표열차시간표   편의전화번호호텔
China Radio International.CRI. All Rights Reserved.
16A Shijingshan Road, Beijing,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