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I소개
게시판
조선어부 소개 및 연계방식
 
cri korean.cri.cn/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
2017-02-17 10:33:26 cri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주 세환지역 경찰에 따르면 16일 저녁 세환지역의 한 종교장소에서 발생한 자살성 폭발습격으로 72명 사망하고  200여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언론은 세환지역의 보건부 관원의 말을 인용해 사상자 중 다수가 부녀와 아동이라고 전했습니다. 부상자가 많기때문에 세환지역은 이미 헬기를 파견해 부분적인 부상자들을 하이데라바드와 카라치로 후송했으며 현지 정부도 이미 군부측에 구원을 요청했습니다.

파키스탄 3군 보도국 관원은 파키스탄 육군 참모장이 이미 군대와 예비군을 현장에 파견해 부상자들을 구원할 것을 명령했으며 하이데라바드의 군사병원도 비상사태에 진입했다고 소개했습니다.

세환지역의 한 고위 경찰은 자살성 습격자가 종교 현장에의 대문으로 들어온 뒤 휴대한 폭발물을 폭파시켰다고 전했습니다. 폭발 당시 종교 현장에는 약 500명에서 800명의 사람들이 모여 있은걸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현재 많은 군경들이 사고현장을 봉쇄했습니다.

극단조직인 "이슬람국가"이 이번 습격을 감행했다고 자처해 나섰습니다.

샤리프 파키스탄 총리는 이번 습격사건을 강력히 규탄하고 부상자 구조에 최선을 다 할것을 파키스탄 보건부처에 지시했습니다.

구테헤스 유엔 사무총장은 16일 대변인을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이날 발생한 파키스탄 테러습격을 규탄하고 빠른 시일안에 습격자를 법에 따라 응징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또한 구테헤스 사무총장은 피해자 및 파키스탄 정부와 인민에 위문을 표하고 부상자들이 하루빨리 쾌유할 것을 기원했습니다.

한편 유엔은 파키스탄 정부가 국제와 인권준칙을 충분히 존중하는 기초에서 테러리즘을 타격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파키스탄에서 잇달아 폭력습격이 일어났습니다.

13일 파키스탄 탈레반의 한 분파가 펀자브 주 소재지 라호르시에서 한차례의 집회를 목표로 자살성습격을 감행해 습격자를 포함한 15명이 사망하고 60여명이 다쳤습니다.

번역/편집: 임해숙
korean@cri.com.cn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

파키스탄 남부 자살 폭발사건으로 72명 사망

  관련기사
중국각지우편번호중국각지전화코드항공시간표열차시간표   편의전화번호호텔
China Radio International.CRI. All Rights Reserved.
16A Shijingshan Road, Beijing,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