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I소개
게시판
조선어부 소개 및 연계방식
 
cri korean.cri.cn/
료녕 조선족 농민, 무화과 재배로 수입 톡톡
2017-11-13 09:46:56 cri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아하조선족향 황전촌 조선족 농민 장민은 남방 과일인 무화과(无花果)를 온실에서 재배해 짭짤한 수입을 올리고 있다.

올해 54세인 장민은 10여년간 한국에서 일해 돈을 벌었다. 2014년 음력설에 고향으로 돌아온 장민은 촌민들이 온실 딸기를 재배하여 치부한 것을 보고 자신도 당해에 한국에서 번 돈으로 온실 두채를 세웠다.

그런데 황전촌은 딸기재배 전업촌으로서 딸기 수확 때마다 촌민들이 가장 걱정하는 것이 판로였다. 고민끝에 장민은 다른 과일을 재배하려고 산동성, 사천성 등지에 돌아다니며 당지 농민들의 과일재배 상황을 알아봤다.

고찰을 거쳐 장민은 시장전망이 밝은 무화과를 재배하기로 하고 2015년 여름부터 무화과 온실재배에 온갖 심혈을 기울였다.

무화과는 아열대 낙엽교목으로서 영양가가 높아 식용 외에도 소염 역할을 하고 혈압을 낮추며 관상동맥경화증을 예방하고 변비해소에도 좋은 과일로 손꼽히고 있다.

2년간 알심들인 재배한 보람으로 올해 10월에 대면적의 수확을 거두게 되였다. 더 좋은 판로를 개척하고저 장민은 무화과를 정밀포장하여 인터넷 판매를 하였다.

지난 한달간 인터넷을 통하여 한근에 15원씩, 벌써 2,000여근을 팔아 3만원을 수입했다.

2년사이에 장민은 무화과재배에 도합 22만원을 투입, 이제 남은 3,000근 무화과를 다 팔면 총 수입 7만 5,000원은 문제없다.

장민은 내년에는 온실을 더 늘여 무화과재배를 좀 더 크게 해볼 타산이다.

출처: 길림신문

편집/기자: 김인춘

  관련기사
중국각지우편번호중국각지전화코드항공시간표열차시간표   편의전화번호호텔
China Radio International.CRI. All Rights Reserved.
16A Shijingshan Road, Beijing, Chi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