赵玉丹
2021-09-14 20:26:34 출처:cri
편집:赵玉丹

中외교부, 일본 정객은 중국을 허황하게 말하는 것을 중지해야 한다

일본 자민당 총재 선거가 초읽기에 들어가게 될 때 후보자들은 빈번하게 중국과 관련된 내용을 언급하고 있다. 이를 언급하면서 조립견 대변인은 14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일본 정객은 중국을 허황하게  말하는 것을 응당 중지해야 한다고 표했다.

13일, 일본 이전 외무장관인 기시다 후미오 자민당 후보자는 중국에 대항할 것이라고 거듭 표하고 각료가운데 인권과 경제안보 문제를 책임진 관련 직위를 새로 늘일 것이라고 표했다. 이에 앞서 자민당 총재 선거경쟁에 참가한 다카이치 사나에 총무장관도 만일 당선된다면 계속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할 것이라고 표했다.

조립견 대변인은 질문에 대답하면서 이 같이 표했다.

그는 야스쿠니 신사에 대한 중국의 입장은 일관하고 명확하다고 하면서 중국의 내정은 외부세력의 간섭을 허용하지 않으며 일본정객은 응당 중국을 허황하게 말하는 것을 중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런 정치 선동은 아무런 의미가 없기 때문에 멈춰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유하기:

댓글달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