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 09:55:00 출처:cri
편집:朴仙花

골드만 삭스 전 CEO 미국이 직면한 경제위기 리스크는 아주 높다

미국은 응당 경제위기에 맞설 준비를 잘 갖춰야 한다고 세계 최대의 투자은행의 하나인 골드만 삭스의 이전 수석집행관 로이드 블랭크페인이 현지 시간으로 5월 15일 밝혔다.

미국 '더 힐'이 이 같이 보도했다.

로이드 블랭크페인 전 수석집행관은 이날 언론의 취재를 받은 자리에서 그는 미국이 직면한 경제위기의 리스크가 '아주 높다'는 것을 주장한다면서 비록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가 아주 강대한 도구를 보유하여 경제에 영향을 줄 수 있지만 "이런 도구가 경제상황을 개변할 효과를 재빨리 보기는 아주 힘들다"고 강조했다. 그는 대회사를 경영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미국은 응당 준비를 잘 갖춰 리스크를 상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