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21:06:12 출처:cri
편집:林凤海

외교부, 프랑스 작가가 까밝힌 거짓 뉴스에 진실은 변함없다고

조립견 중국 외교부 대변인이 29일 정례기자회견에서 프랑스 작가가 미국의 중앙정보국이 원조한 반중국조직이 거짓 뉴스를 만들고 있다고 까밝힌 보도에 대해 주목하고 있다며 반중국세력이 어떤 꿍꿍이를 부리든 진실은 변함이 없다고 일침을 가했다. 

보도에 의하면 일전에 프랑스 작가 마크시므 위와스는 새로 출간한 '프랑스 반중국세력의 섬어'라는 책에서 미국 중앙정보국이 원조한 반중국조직들이 거짓뉴스를 제조하는 악렬한 행동을 까밝혔다. 

이와 관련해 조립견 대변인은 갈수록 많은 인사들이 호주 전략정책연구소 등 기구와 인원들이 미국과 호주 정부의 지원을 받으며 거짓말을 제조하고 중국을 반대하며 중국에 먹칠하고 있다는 사실을 까밝히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는 갈수록 많은 국제인사들이 미국을 비롯한 서방의 '신강을 이용해 중국을 견제'하려는 음모와 시도, 거짓말을 제조하는 악렬한 수법을 간파하고 정의와 진상 켠에 서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