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뉴스 라디오 언어 교실 블로그
경제     |    문화/교육    |    관광   |    연예오락    |    올림픽    |    재중코리안
CRI 소개 | 조선어부소개/연락방식 | 주의사항 | 게시판
어느날 가슴이 말했다
2008-03-24 09:22:12               

cri

``PARAM NAME="fullScreen" VALUE="0">``PARAM NAME="_cx" VALUE="10583">

 

어느날 가슴이 말했다.

                                                -강타

행복해 보여서
웃고 있어 줘서
참 다행이라고
말하고 싶었어
나처럼 말하고
나처럼 웃던 너
이젠 내가 아닌
다른 사람처럼
웃고 말하겠지
늦더라도 많이 늦더라도
이 곳으로
와 줄 수 있겠니
나 이렇게
물어봐도 되겠니
부탁해도 되겠니
역시 안 되겠지만

니 곁에 있어서
널 웃게 해줘서
정말 고맙다고
너의 그 사람에게
말하고 싶었어
늦더라도 많이 늦더라도
이 곳으로
와 줄 수 있겠니
나 이렇게
물어봐도 되겠니
부탁해도 되겠니
역시 안 되겠지만
오랜 뒤에 아주 오랜 뒤에
혹시라도 오는 길 잊으면
아주 쉽게 날 찾을 수 있게
날 볼 수가 있게
이 자리를 지킬게

그 어느 날 가슴이 말해서
눈물이 가르쳐 줘도
난 갈 수 없지만
어느 날 가슴이 말해서

 
 
서비스 홈   
 
 
 
 
  © China Radio International.CRI. All Rights Reserved. 16A Shijingshan Road, Beijing, China. 1000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