林凤海
2020-06-30 11:28:25 출처:cri
편집:林凤海

2020년 6월 27일 유행음악

졸업시즌을 맞아 여러가지 창의적인 졸업식 등장

어느덧 중국의 졸업시즌이 다가왔다. 올해 졸업시즌은 코로나19사태로 인해 여러가지 변화가 발생했다. 최근 전국 여러 대학들에서 새로운 방식의 창의적인 졸업식을 선사했다. 그들은 학생이 졸업식의 의식감을 갖게 하도록 최선을 다했다.

다양한 졸업식을 만나보도록 하자.

사회적 거리두기 이념에 따라 1미터 간격으로 서서 졸업식에 참가했다. 지난 23일 화동사범대학은 2020년 졸업생들을 위해 성대한 졸업식을 마련해 주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1

화동사범대학 총장인 전욱홍(钱旭红) 중국 공정원 원사는 위기속에서 기회를 틀어쥐고 곤난속에서 운명을 장악하면서 현 시대 선두를 달려야 한다고 졸업생들을 고무격려했다.

2020년 봄날, 무한대학은 꽃구경에 나선 사람들을 맞이하지 못했지만 본격적인 여름철에 접어들어 마침내 보고 싶었던 얼굴들을 맞이했다. 20일, 무한대학의 2020년 졸업생들이 빗속에서 성스러운 졸업식에 참가했다. 660명 졸업생 대표들이 예복차림으로 은사들이 넘겨준 졸업증을 받아안고 모교와 작별인사를 나누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2

중국과학원 원사인 두현강(窦贤康) 무한대학 총장은 졸업식은 끝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점이라며 학생들이 멀리 내다보고 웅대한 포부를 갖고 위기속에서 지혜롭게 대처하며 인생의 길을 멀리 나아갈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3

무한대학 2020학년 졸업생 최뢰(崔磊) 학생은 졸업식에서 큰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국가와 민족, 학교를 위해 그리고 자신의 인생을 위해 분투하려 다짐한다고 소감을 발표했다.

현장 졸업식에 참가한 학생들은 모두 행운아였다. 사실 대부분 졸업생들은 자신의 졸업식을 온라인상에서 지켜볼수 밖에 없었다. 그들은 아쉬운 마음을 읽은 학교측는 이런 메시지를 남겼다. “학생 친구들, 학교가 여러분들의 졸업생 단체사진을 빚졌습니다.”

학생들의 이런 아쉬운 마음을 헤아린 학교들도 적지 않다. 할빈공정대학(哈尔滨工程大学)은 특별한 졸업식을 준비했다. 학교와 선생님, 영도들이 준비한 졸업식이 아니라 학교측에서 학부모들이 직접 졸업식을 준비하도록 부탁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4

할빈 공정대학 요울(姚郁) 총장은 학생들이 이후에 수시로 학교에 찾아오길 바란다며 그때 가서 기쁜 마음으로 다시 졸업식을 마련해 줄 것이라고 학생들의 아쉬운 마음을 달래주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5

중국매스컴대학 에니메이션학원의 졸업생 왕조(王祚) 학생은 온라인상 모교에 돌아가는 게임을 개발해 졸업생들이 게임을 통해 학교 졸업식에 참가하도록 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6

광주성해음악학원(广州星海音乐学院)은 졸업생들을 위해 클라우드 졸업사진을 제작했다. 전체 학생들의 개개인 사진을 모아 단체사진을 합성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7

발해대학(渤海大学) 조휘(赵晖) 총장은 학교 식당의 다양한 요리를 학생들에게 보내줄 수는 없지만 식당의 영구 사용가능 식권은 챙겨줄 것이라며 모교의 대문은 졸업생들을 위해 영원히 오픈되어 있으니 수시로 찾아와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8

졸업은 작별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이다. 꽃다운 나이에 분투와 노력을 선택한 졸업생들, 그들의 기억속에 가장 아름다운 졸업식이 되길 바란다. 

图片默认标题_fororder_9

图片默认标题_fororder_10

图片默认标题_fororder_11

중국 우주항공사업의 젊은이들

-빈틈없는 업무태도와 자신감-

중국 6월 23일, 우주항공과학기술유한회사 소속의 중국 운반노켓기술연구원이 전반 연구제작을 담당한 장정 3호 을(乙) 운반 로켓이 북두시스템(北斗)의 55번째 항법위성을 예정된 궤도에 발사하는데 성공했다.

이로써 장정3호 갑 계열의 운반노켓이 북두항법시스템의 모든 발사임무를 완성했다. 이는 북두항법시스템이 글로벌 위성항법서비스를 제공할수 있는 능력을 갖추었음을 의미한다.

1994년 출생인 허철기(许哲琪)는 장정3호 갑 연구제작팀의 최연소 대원중의 한사람이다. 그는 이렇게 말한다.

“발사정에 도착하기 전에 매우 설레였습니다. 이는 제가 담당한 첫 지휘임무였고 북두시스템 네트워크의 마지막 발사였기때문입니다.”

이번 발사임무에서 허철기는 처음 독립적으로 측량시스템 지휘를 맡았다.

측량시스템지휘는 조절과 통일배치의 역할을 한다. 담당 지휘관은 일상업무배치에 따라 관련 기술 책임자와 교류한 후 매일 업무를 배치하고 시스템 인원을 동원해 즉시 후방업무상황을 발사팀에 회보해야 한다.

“발사장에 도착했지만 여전히 긴장했습니다.” 입사 1년도 채 되지 않은 그는 솔직하게 소감을 털어놓았다.

“매일 테스트 세칙과 조직규정을 꼼꼼히 훑어보고 익혀야 했습니다. 빈틈없이 준비해야 자신감이 생기거든요. 발사팀의 많은 선생님과 동료들이 많은 도움을 주었습니다.”

우주인이 되기 앞서 허철기는 노켓에 대한 제일 큰 인상이 바로 중천으로 솟아오르는 순간이었다고 말한다. “순간 그렇게 큰 노켓이 날아오르고 정확하게 예정된 궤도에 올려보내는 것이 얼마나 힘든 일인지 상상도 못했습니다.”

사진설명: 2020년 6월 23일 장정3호 을운반노켓이 북두3호 위성을 예정된 궤도에로 발사했다.

 

“졸업할때 노켓원에서 우리 학교에 와 모집홍보를 하지 않았습니다. 세 학교를 두발로 뛰어 다니며 이력서를 넣고 인터넷으로 이력서를 보내서야 마침내 우주인의 한 사람으로 될수 있었습니다.”

허철기의 우주항공의 꿈은 한차례 홍보강의에서 비롯되었다고 말한다. 우연한 기회에 중국운반노켓기술연구원의 세미나를 들었는데 우주인들의 분투의 이야기였다고 한다. 그는 큰 감동을 받았고 그뒤 자신도 우주항공사업에 뛰어들기로 마음먹었다.

일을 시작한 첫 해, 허철기의 가장 큰 소감은 아무리 작은 일이라도 빈틈없이 진행하는 것이었다. 이런 태도와 의식은 반복적인 테스트속에서 깊어만 갔다.

“빈틈없는 업무태도는 말로만 하는 것이 아니라 실제 행동으로 보여줘야 합니다.” 허철기는 점차 노켓연구제작인원들의 열중과 집념, 엄격함을 따라배우게 되었다. 그의 스승인 황호(黄皓)가 바로 주변의 본보기중의 한명이었다.

입사 초기, 노켓 관련 지식을 익히기 위해 그는 퇴근한 후 사무실에 남아 설계도를 보고 관련 문헌을 학습하군 했다. 하지만 그때마다 스승인 황호 역시 늦게까지 남아 연장근무를 하는 모습을 보았고 그날 일을 이튿날로 미루지 않는 스승의 업무태도는 그를 크게 감동시켰다.

허철기의 마음속에 스승은 상냥하고 인자하신 분이다. 하지만 자신의 엄격하지 못한 태도에 스승은 크게 화를 낼번 했다고 한다.

종합테스트임무를 받은 허철기는 제품의 장악통제개념을 수립하지 못했다. 한번은 선을 연결하는데 3밀리미터정도의 쓰레기 부품이 발생했다. 그것을 즉시 쓰레기통에 버리지 않고 책상위에 두었는데 그것이 화근이 되었다. 이를 본 황호는 그에게 엄숙하게 말했다.

“이런 물건은 책상위의 콘센트 구멍 등에 들어갈수 있어 매우 위험하다네. ”

이 일을 겪은 후 허철기는 매번의 발사성공에 있어서 매개인의 작은 세부사항에 대한 책임감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더욱 깊이 깨닫게 되었다. 어느 한사람의 데면데면이 모든 이들의 노력을 한순간에 수포로 돌아가게 할수 있기때문이다.

6월 23일 9시 43분, 장정3호 을 운반노켓이 점화한 후 상공으로 솟아오르는 화면을 보면서 허철기는 눈물을 훔쳤다. 처음 독립적으로 측량시스템지휘를 맡은 경력은 그로 하여금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게 했다.

노켓기술연구원의 연구제작대오에는 허철기처럼 갓 업무에 오른 신인들이 적지 않다. 그들은 빈틈없는 업무태도로 중국 우주인들의 자심감을 쌓고 있다.

공유하기:

댓글달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