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仙玉
2021-06-30 18:46:17 출처:cri
편집:李仙玉

[오피니언] 징강산 정신, 작은 불씨가 넓은 들판을 태우다

[오피니언] 징강산 정신, 작은 불씨가 넓은 들판을 태우다_fororder_12-井冈山-1

(사진설명: 징강산의 일각)

2021년은 중국공산당 창당 100주년이 되는 해이다. 백 년의 발전을 거쳐 중국공산당은 9천 여 만 명의 당원을 거느린 큰 정당으로 성장하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었고 그런 과정에 공산당의 정신세계를 풍부히 하는 많은 정신을 형성했다. 그 중 하나가 바로 징강산(井岡山)정신이다.

1927년 국민당(國民黨)과 공산당(共産黨)간 제1차 협력이 파열되면서 많은 공산당인이 학살당하고 공농(工農) 운동의 불길도 사그라졌다. 국민당의 총대앞에서 공산당은 혁명의 무장으로 반혁명의 무장에 맞서야 함을 깨닫고 국민당의 세력이 집중된 도시를 상대로 난창(南昌) 봉기와 추수(秋收) 봉기, 광저우(廣州) 봉기 등 100여회의 크고 작은 무장봉기를 일으켰으나 실패로 돌아간다.

그 해 10월 마오쩌둥(毛澤東)이 추수봉기군을 이끌고 징강산에 올랐다. 숲이 울창하고 산발이 기복을 이루는 징강산은 천혜의 병풍처럼 수비하기는 쉬워도 공격하기는 어려운 지형을 가지고 있었다. 마오쩌둥은 이 곳을 근거지로 하고 혁명의 구심점을 농촌으로 옮기기로 했다.

이듬해 4월 주더(朱德)의 난창봉기군, 천이(陳義)의 샹난(向南) 봉기군이 징강산에 도착해 마오쩌둥과 승리적으로 합류했다. 마오쩌둥의 군대와 주더의 군대를 공농혁명군 제4군으로 재편하면서 징강산의 혁명무장력은 점차 장대해져 한 점 한 점의 작은 불꽃이 넓은 들판을 태울 기세를 보였다.

징강산은 넓은 흉금으로 많은 혁명의 아들딸을 받아 들였고 혁명의 아들딸들은 이 곳 혁명의 요람에서 피 흘려 싸웠다. 2년 4개월 동안의 징강산 혁명투쟁에서 희생된 4만 8천명의 열사는 징강산의 푸른 숲으로, 불타는 두견화가 되어 징강산에 영원한 생명력을 부여했으며, 징강산은 “신념을 다지고 간고분투하며, 실사구시적이고 새로운 길을 탐구하며, 대중에 의지해 용감하게 승리로 향하는” 공산당의 정신을 영원히 새기고 있다.

신념을 다지고 간고분투하는 것은 징강산 정신의 영혼이다. 징강산 혁명의 불씨가 중국 전역에 혁명의 불길을 지피고 승리로 향할 수 있은 것은 혁명가들이 확고한 공산주의 이상과 시종 변하지 않는 신념을 가졌기 때문이다. 확고한 신념과 간고분투의 정신이 있었기에 공산당인들은 어려움을 극복하는 용기와 의지로 백색의 테러 속에서도 끝까지 혁명을 견지했으며 그로부터 한 점 한 점의 불씨가 넓은 들을 태우는 행동이 따르게 되었다.

국민당의 봉쇄로 인해 당시 징강산의 여건은 아주 열악했고 홍군의 생활은 아주 어려웠다. 식량부족은 말할 것도 없고 소금과 생활용품도 극히 적었다. 하지만 홍군은 강한 의지로 모든 어려움을 이겨내면서 적들의 포위 속에서 근거지를 지키고 혁명의 불씨를 뿌렸다. 그들은 이런 불씨가 넓은 들판을 태울 수 있다는 확고한 신념을 가지고 있었기에 상상을 초월하는 용기와 의지로 어려움을 극복한 것이다.

실사구시적이고 새로운 길을 탐구하는 것은 징강산 정신의 핵심이다. 징강산의 투쟁은 중국혁명의 저조기에 시작되었고 관건적인 이 시기에 마오쩌둥을 대표로 하는 공산당인들은 중국의 실지상황에 근거해 마르크스주의의 기본적인 원리와 중국혁명의 구체적인 실천을 접목해 농촌으로 도시를 포위하는 혁명의 길을 개척했다. 이는 혁신이었고 이 혁신은 근거 없는 혁신이 아니라 중국의 실제상황에 바탕을 둔, 마르크스주의 혁명 학설에 대한 창조적인 전환이었다.

[오피니언] 징강산 정신, 작은 불씨가 넓은 들판을 태우다_fororder_12-井冈山-2

(사진설명: 징강산의 일각)

근거지를 세우고 혁명의 길을 개척한 후 감안해야 할 것은 어떻게 하면 근거지를 확대 발전시킬 것인가 하는 문제였다. 적들의 포위토벌에 맞서 홍군은 어느 한 가지 군사사상을 고수한 것이 아니라 실지상황에 근거해 유연한 전술을 제정했다. “적이 들어오면 나는 물러서고, 적이 물러서면 내가 공격하며”, “대중을 동원해 집중적으로 적을 공격하는” 등 이런 전술 원칙은 그 어떤 병서에서도 찾아 볼 수 없는, 공산당인들이 적군과 아군의 세력, 그리고 실지상황에 근거해 창조한 것이다.

대중에 의지해 용감하게 승리로 향하는 것은 인생관과 가치관에서 보여준 징강산 정신의 구현이다. 대중은 전쟁의 근본이고 전쟁승리의 원천이다. 대중의 지지는 홍색정권이 수립, 존속할 수 있는 중요한 원인 중 하나이고 농공무장 할거의 기본 여건 중 하나는 바로 대중적 기반이었다. 징강산 투쟁시기에 중국공산당은 대중들과 피로 맺은 돈독한 관계를 형성했다.

군대는 백성을 아끼고 군대내부에서는 장병이 일률로 평등했다. 홍군은 또 토지혁명을 통해 백성들에게 땅을 나누어 주었으며 백성들의 민생문제를 실질적으로 해결해주었다. 이런 민주주의 적이고 평등하며 백성을 억압하지 않는 환경에서 징강산의 농민들은 홍군을 무서워하던 데로부터 진심으로 홍군을 지지하기 시작했으며 생명을 무릅쓰고 홍군을 후원했고 너도 나도 홍군의 일원이 되겠다고 나섰다. 징강산의 군대와 백성은 한 마음이 되어 희생을 두려워하지 않고 용감하게 싸우면서 적들의 한 차례 또 한 차례의 포위토벌을 격퇴시켰다.

징강산에는 수많은 사람들이 우러르는 혁명의 발자취가 남아 있고, 사서에 기록된 징강산 정신은 자자손손 대를 이어 앞으로 나아가도록 공산당인들을 격려한다.

출처: 조선어부 논평원

공유하기:

댓글달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