权香花
2021-10-25 16:52:16 출처:cri
편집:权香花

[청취자 내신] 영렬들을 기리며

[청취자 내신] 조국은 그대들을 잊지않으리_fororder_김봉련이 렬사아버지를 기리며

[청취자 내신] 조국은 그대들을 잊지않으리_fororder_항미원조 참전전사

[청취자 내신] 조국은 그대들을 잊지않으리_fororder_2021.10.20

10월20일 연길로인뢰봉반의  13명 대표들은 연변혁명렬사릉원을 찾아 연변대학 간병학부학생들과 함께 항미원조전쟁 참전 로전사들을 모시고 <연변100명 영웅렬사 사적>을 참관하였다.

전쟁년대의 사진과 실물앞에서 로전사들은 숙연히 군례를 올리며 젊은세대들에게 설명도 하여  주었다.

남방에서 연변대학에  와 입학한 학생은 연변이 <산마다 진달래 마을마다 렬사비>라 불리는 정경을 체험했다며 감수를 털었다.

참관행사가 끝난후 로인과 로전사들은 렬사명단이 새겨져있는 화강암 렬사벽 연길구역에 모여 함께 로인뢰봉반 김봉련의  아버지---김금범(金今范)렬사를 추모하였다.

김금범렬사는 김봉련이 3개월 되던 1947년 교하(蛟河)해방전투에서 희생되였다. 렬사벽앞에서 봉련이는 큰 절을, 대중은 묵도로 경의를 올리고 군인들은 장엄한 군례를 올렸다.

박철원

2021.10.22

공유하기:

댓글달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