系统管理员
2016-07-01 16:12:32 출처:cri
편집:系统管理员

다보스포럼, 금융과학기술 발전 주목

2016년 하계 다보스포럼이 6월 26일 천진에서 막을 열었다. 세계 90개 나라와 지역에서 온 1700여명의 정계, 상계, 학술계, 문화계 등 각계 인사들이 포럼에 참석했다. 금융과학기술은 이번 포럼의 초점화제로 각광을 받았으며 회의에 참석한 인사들은 현재 과학기술의 발전은 금융의 효율과 안전성을 제고했고 새경제 형세하에 과학기술의 혁신과 업무의 최적화를 통해 인터넷 금융업계는 더욱 많은 기회를 얻을 것이라고 인정했다.

경제금융 혁신 선행

'제4차 산업혁명- 전환의 힘'이란 테마로 개최된 이번 포럼에서 참석한 인사들은 200여차의 토론회를 가졌다.

현재 중국경제는 도전과 기회를 동시에 맞이하고 있으며 새동력의 힘은 현재의 경제성장을 충분히 지탱할 수 있다. 동시에 국가정책도 과학기술의 혁신을 매우 중요한 위치에 놓고 있으며 혁신과 창업 등 방식으로 중국 새경제의 발전에 활력소를 주입하고 있다.

혁신으로 발전을 추동하는 전략에 응해 중국 각 업계는 대부분 혁신돌파를 모색하고 있다. 금융업계는 이미 혁신변혁을 미리 진행하고 있는데 그중 인터넷금융이 바로 전통금융과 끊임없이 혁신하는 인터넷 과학기술 융합의 산물이다. 현재 과학기술의 끊임없는 발전과 더불어 인터넷은 최초의 금융정보 플랫폼에서 점차 금융업계의 비약을 조력하는 발판으로 부상하고 있다.

과학기술, 업계 발전 추동

금융과학기술 관련 토론중 업계인사들은 빅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 등 금융과학기술의 진보는 금융업 발전의 중요한 추동력으로 되었다고 인정했다. 금융과학기술은 금융업이 진일보로 사용자들과 가까이하게 했을뿐만 아니라 금융업의 서비스방식을 혁신하기도 했다.

과학기술의 혁신은 또한 금융업 리스크관리 모식을 확대했다. 이에 대해 업계 인사는 과학기술이 가져온 디지털화는 리스크 발견과 정가의 효율을 제고했고 리스크관리 방법을 개변하여 인클루시브 금융이 현실로 되게 했다고 주장한다. 금융회사가 대량의 데이터를 통합하고 특정된 사람들을 상대로 장기적인 학습과 응용을 진행함으로써 준확하고 신속하게 신용대출 리스크 심사를 완성하고 전반 리스크관리 시스템이 고도의 디지털화를 실현할 수 있도록 추진했다.

사회 열점화제로 각광받고 있는 인터넷금융은 이번 다보스포럼의 초점이었을뿐만 아니라 기타 장소에서도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6월 26일, 제5회 중국(광주)국제금융교역박람회에서

가 발표되었다. 최초로 지역성 인터넷금융 발전을 해석한 저작으로서 청서는 광주 인터넷금융업계의 발전에 대해 전면적이고 체계적인 정리를 진행했다. 인터넷금융 플랫폼의 향후 발전에 대해 청서는 플랫폼은 전문화된 특별전략과 차별화된 경영을 유지할 것이 필요하며 플랫폼 역할을 명확히 할 것을 제안했다. 청서 중에서 현재 중국의 인터넷금융 플랫폼은 최초의 자금누적에만 중시하던데로부터 점차 분야를 세분화하고 서비스가 전문화된 발전방향에로 나아가고 있음을 알 수 있으며 향후 훌륭한 플랫폼은 더욱 금융제품의 품질을 중시하여 더욱 많은 수요자들을 위해 확실한 금융서비스를 가져올 것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번 다보스포럼에 참석한 인사들의 발언에서 사회 각 계는 중국 경제의 발전에 대해 신심가득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경제혈맥으로서 금융업계는 위기와 변혁을 거친후 현재 점점 더 안정된 발전세를 보이고 있다. 금융업계의 미래에 대해 전문인사들은 스마트화가 과학기술과 금융의 깊은 융합을 추진할 것이며 전반 업계 및 사람들의 생활방식의 심각한 변혁을 추진할 것이라고 주장한다.

번역/편집: 박선화

korean@cri.com.cn

공유하기:
기타 플랫폼
CMG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