权香花
2020-09-16 14:54:36 출처:cri
편집:权香花

영화 “중국 여자배구” 9월 25일 상영

영화 “중국 여자배구” 9월 25일 상영_fororder_rBABCV9e36CAAu8EAAAAAAAAAAA507.604x905

영화 “중국 여자배구” 9월 25일 상영_fororder_rBABDF9e36CAQCubAAAAAAAAAAA932.569x797

영화 “중국 여자배구(奪冠)”가 2020 국경절상영시즌의 첫 선두주자로 나선다. “중국 여자배구”는 9월 25일 개봉을 확정하고 14일부터 티켓 예매를 시작했다.

코로나19로 영화개봉이 미루어져 8개월간 기다려온 관중들을 위해 제작진은 최근 영화스틸컷과 예고편을 동시에 공개했다. 영화는 진가신(陳可辛)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공리(鞏俐), 황발(黃渤), 오강(吳剛)과 중국 여자배구팀이 출연한다.

오랜 시간 전승해온 여자배구팀의 정신을 보다 잘 구현하기 위해 제작진은 전국 수천명 배구선수들을 물색하고 이와이 슌지의 도움으로 일본 전 국가대표 선수들도 캐스팅했다. 극 중 관건적인 경기장면에서 배구팀의 상대선수들은 모두 유명 선수들이 직접 출연했다. 진가신 감독은 모든 디테일을 잘 살리도록 신경썼다고 한다. 공리와 황발도 “여자배구정신”으로 무장해 촬영을 마쳤다고 한다. 프로선수가 아닌 주연 배우들은 여자배구팀을 따라 훈련과 경기과정을 관찰하고 손이 부어오를 정도로 고강도 훈련을 견뎌냈다. 그들은 이 작품 출연만으로도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번역/편집: 권향화
korean@cri.com.cn
  

 

공유하기:
뉴스 더보기 >
기타 플랫폼
CMG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