权香花
2020-11-03 17:30:58 출처:cri
편집:权香花

도쿄영화제 중국영화위크 “금학상” 수상작 공개

 

도쿄영화제 중국영화위크 “금학상” 수상작 공개

제33회 도쿄국제영화제 중국영화위크 행사가 11월 1일 도쿄에서 폐막식 및 “금학상” 시상식을 열었다. “결승시각(決勝時刻)”, “Lost in Russia(囧媽)”, “Wild Grass(蕎麥瘋長)” 등 중국 영화가 수상했고 소앙(肖央), 종초희(鐘楚曦)가 각기 남, 여주연상을 수상했다.

도쿄영화제 중국영화위크 “금학상” 수상작 공개

이번 중국영화위크기간에는 “선생님, 안녕하세요(老師·好)”, “나와 나의 고향(我和我的家鄉)”, “루키스(素人特工)” 등 12편의 다양한 장르의 중국 영화가 집중상영되어 일본 관중들이 영화를 통해 중국의 사회문화를 알아가는데 일조했다. 경극영화 “대요천궁(大鬧天宮)”이 예술공헌상을 수상했다.

도쿄영화제 중국영화위크 “금학상” 수상작 공개

이날 행사에 영화감독 다키타 요지로, 배우 베쇼 테츠야 등 일본 영화계 인사들이 참석해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일본문화교류협회 부회장인 쿠리하라 코마키는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고 중국영화위크 행사를 성사시킨 관련 인사들에게 경의를 표했다. 그는 중국영화위크는 일중 양국 문화의 뉴대가 되었다며 문화를 통해 서로간 이해를 돕고 우정을 돈독하게 다질 수 있다고 했다. 그는 앞으로 일중 영화계의 교류와 발전을 위해 힘을 보태겠다고 했다.

제33회 도쿄국제영화제는 10월 31일부터 11월 9일까지 열린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이번 영화제는 예년의 경쟁부문, 아시아 미래, 일본영화 세 부문을 “도코 개봉 2020”으로 통합하고 경쟁심사를 취소했으며 관중들의 투표로 선출되는 관중상을 설치했다. 도코국제영화제의 일환인 중국영화위크는 10월 27일부터 11월 1일까지 도쿄에서 진행되었다.

 

공유하기:
뉴스 더보기 >
기타 플랫폼
CMG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