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香兰
2021-05-31 20:53:17 출처:cri
편집:李香兰

미 정객이 다시 들고나온 '실험실의 바이러스 누설' 정치 쇼는 무치한 어리광대극

바이러스의 근원찾기 작업은 정치화의 '독해'를 받고 있다. 세계보건기구의 마이클 라이언 긴급대응 팀장은 얼마전 발표회에서 국제사회를 대표하여 공개 표시를 하고 미국 일부 정객이 다시 들고나온  '실험실의 바이러스 누설'론에 대해 광범위한 비평을 했다.

과학계는 미국측의 정치 농간에 다들 코웃음을 치고 있다.

황당한 것은 미국측 일부 정객과 매체가 더러운 물을 거듭 중국에 끼얹고 있으며 빈틈이 많은 반과학 수단을 사용하는 것을 꺼리지 않는 점이다.

미국측의 일부 사람들은 그래 천일야화를 공연한단 말인가? 바이러스의 근원 찾기는 과학연구를 필요로 한다. 묻노니, 미국측 정보관원들은그래  관련 전문수준을 구비하지 못했단 말인가? 세계 전문가들은 세계보건기구의 주도하에 일년 남짓한 시간을 들였지만 지금끼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내원을 확정하지 못했다. 그런데 미국측 정보관원들이 어떻게 90일내에 확정을 내릴 수 있단 말인가. 고든은 이라크 전쟁 보도로 하여 일찌감치 신뢰를 잃었다. 그런데 누군들 그가 엮은 무한실험실의 거짓말을 믿는단 말인가.

사실이 반상적이면 거기에는 필시 꿍꿍이가 있다. 미국 일부 정객과 매체가 체면을 가리지 않고 온갖 수단을 가리지 않는 배후에는 많은 시도가 있다.

지난 1년 남짓한 동안 과단한 정치결책과 과학적인 방역조치의 혜택으로 중국은 남먼저 코로나 사태를 통제했으며 남먼저 경제회생을 이뤄 글로벌 방역에 뛰어난 기여를 했다. 특히 중국은 백신을 글로벌 공공제품으로 할 것을 승낙하고 이미 세계에 3억회분의 백신을 제공하여 국제사회의 높은 평가를 광범위하게 받았다.

미국의 일부 사람들은 정보기구가 90일내에 이른바 '증거'를 역어내어 그들이 목적을 이루도록 도울 것이라고 생각힐지 모른다. 그러나 거짓말은 사실 앞에서 종국적으로 그 형체를 드러내게 된다.

중국은 절대로 이라크가 아니다. 제멋대로 중국에 죄를 들씌울 수 없다. 과학정신은 모독을 허용하지 않는다. 미 정객이 다시 들고나온 '실험실의 바이러스 누설'이라는 정치 쇼는 무치한 웃음거리에 지나지 않는다.

번역/편집:jhl

korean@cri.com.cn

공유하기:
기타 플랫폼
CMG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