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17:33:16 출처:cri
편집:金虎林

이사로 찾은 '그리워하던 그 생활'

대파산 남쪽 기슭에 뭇산이 기복을 이루고 골짜기가 얼기설기 얽힌다. 현성에서 39킬로미터 떨어진 하어향은 첩첩한 뭇산 속에 있다. 산이 높고 비탈이 가파르며 땅이 메마르다. 이사는 가난한 사람들이 비약적인 발전을 할 수 있는 근본적인 경로가 되었다. 이를 위해 하어향은 지역 환경에 따라 대책을 세우고 고산의 생태 이사를 했으며 향촌 관광산업을 발전시켰다. 그리하여 이사는 사름들이 '그리워하던 그 생활'을 이루게 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