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9 17:39:17 출처:cri
편집:朱正善

고산족의 전통명절

고산족은 호방한 성격을 가진 민족으로 명절이나 경사스러운 날에는 연회를 마련하고 춤과 노래로 즐긴다. 명절날이면 소와 돼지를 잡고 잔칫상을 차린다. 고산족의 명절에서 제일 대표적인 음식은 여러 가지 찹쌀로 만든 떡과 츠바(糍粑)이다. 이는 명절기간의 간식이기도 하고 제사에 올리는 음식이기도 하다. 때로는 찹쌀로 밥을 지어 손님을 대접하기도 한다.

◎제사: 

고산족은 제사행사가 비교적 많다.  조상제, 곡식제, 산신제, 수렵제, 결혼제, 풍수제 등으로 다양하며 5년제가 제일 성대하다. 이때면 연회상과 공양품을 올리는 외에 여러가지 문화,스포츠행사도 곁들인다. 풍수제 날에는 술독을 가지고 경축현장에 오며 우등불을 둘러싸고 춤을 추고 술과 음식으로 즐긴다. 이는 한해 동안의 노동수확을 경축하는 뜻을 가지며 매년 한번씩 진행한다.

5년제는 고산족의 한 갈래인 배만인의 전통제사명절이고 배만어로는 “마러우커”라고 하며 영신제(迎神祭)라고도 부른다. 해마다 음력 9월에 길한 날을 잡아 행사를 가진다. 전설에 따르면 배만인의 조상신령은 5년에 주기로 자손들을 찾아온다고 한다. 이에 따라 사람들은 조상들의 보우를 기원하면서 5년에 한번씩 제사를 지내게 되었다. 명절 전에 마을의 남자들은 화신을 조각하고 긴 창을 만들며 여자들은 술을 빚고 신의 즉 신선의 옷을 만든다.  제삿날이면 모두가 민족복장을 차려 입고 정해진 제사장소에 가서 신령을 배웅하는 의식을 가진다. 제사 후에는 모두가 함께 술을 마시고 춤과 노래로 즐긴다. 제일 마지막 순서로는 집집마다 신패와 긴 창 등을 마을의 두령 집에 가져간다. 또 제사 음식중에 좋은 음식을 골라 마을밖에 뿌리는데 이는 신령을 배웅하는 뜻을 가진다.

◎공찌르기: 

명절기간 공찌르기 시합과 무도회가 대표적인 활동이다. 공찌르기 시합전에 마을의 청년들은 산에 가서 대나무를 찍어 집 문어귀에 꽂아 놓는데 이는 액운을 몰아낸다는 의미를 가진다. 마을 광장에 무대를 만들어놓고  공을 준비한다. 옛날에는 옷소매로 공을 만들었고 그 후에는 덩굴로 만들었는데 그 크기는 농구공과 비슷하며 중심에 노끈 한 가닥을 이어 놓는다. 공찌르기는 무대 앞 광장에서 진행되며 마을의 청년남자들이 모두 참가한다. 이들은 길이가 6미터 정도 되고 끝이 뾰족한 대나무 장대를 들고 무대 앞에 선다. 마을의 장로가 공을 공중에 뿌리면 여러 사람이 장대로 공을 찌르며 매번 명중할 때마다 구경꾼들은 큰 환호성을 보낸다. 공을 찌른 차수가 많은 사람이 우승을 차지한다. 이 게임은 조상들이 적들과 싸우던 영웅적인 사적을 모방하는 것이다. 시합이 끝나면 무도회와 연회가 시작되며 마을 두령이 온 마을 청년들을 초청해 함께 참가한다.

5년제는 성년식의 마지막 행사이기도 하다.

◎풍년제: 

풍수절, 풍수제, 수확절 등으로도 부르며 한족의 구정과 맞먹는 고산족의 제일 성대한 명절이다.      통상 음력 7,8월의 추수계절에 6일에서 10일 정도 경축한다. 고산족의 여러 갈래가 거주환경이나 재배농작물이 다름에 따라 농작물의 성숙기, 수확기가 다르고 이에 따라 풍년제는 지방마다 날짜가 다르다. 그 공통점은 수확과 햇곡식 맛보기, 저장 등 과정의 시작 혹은 종료 때 모두 그에 맞는 제사를 지낸다는 것이다. 주로는 조상들의 신령에 기도를 올리고 농작물의 순조로운 수확을 기원하며 이듬 해의 평안과 풍작을 미리 경축하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제례가 끝난 후에는 함께 식사를 하고 춤과 노래, 게임, 우등불 야회 등으로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죽간제(竹竿祭): 

고산족의 한 갈래인 배만족은 조상을 백보사(百步蛇)라 여겨 이를 상서로운 동물로 생각한다. 이들의 사회제도를 보면 세습적인 귀족제이며 평민은 귀족을 위해 농사를 하고 세금을 바쳐야 한다.죽간제는 5년에 한번씩 올린다. 첫날에는 모든 귀족과 무속인들이 함께 두령의 집에 모여 신에게 알리는 의식을 거행하며 이어 제사장소에 가서 깨끗이 청소를 하고 대나무 장대로 둘러 놓는다. 두 번째 날에는 두령이 여러 귀족들을 인솔해 제사장소에 가서 대나무 장대에 제사를 지내고 대나무 장대를 등급에 따라 지상에 세워 놓는다. 세 번째 날은 클라이막스인데 대 두령이 액이 있는 공과 복이 있는 공 각각 다섯개를 공중에 뿌리며 청년남자들은 이를 장대로 찌른다. 여기서 복이 담긴 공을 찌른 사람은 향후 5년간 대운이 든다고 여긴다.

◎날치제(飞鱼祭): 

이는 고산족 중의 아미인들의 제사행사로 음력 3월 초이튿날 오전에 진행한다.

이날이 되면 어부들이 함께 자고 감자와 물고기를 요리해 먹으면서 그 해의 수확을 빈다. 식사가 끝나면 사회자는 긴 장대 어망을 들고 다른 한 사람은 나무로 된 노를 들며 나머지 사람들은 그 뒤를 따라 바다로 향한다. 사람마다 모래 한줌씩 자신의 나무배에 뿌리면서 “올해 이 모래처럼 많은 물고기를 잡아 배에 담게 해주소서”라고 기도한다. 이어 바닷물을 큰 배에 뿌리면서 “출해 때는 날치가 많은 곳으로 인도해주소서”라고 기도한다. 그 후에는 각자가 집에 돌아가며 물고기를 말리는 대나무장대를 만지면서 “올해 이 장대에 더 많은 날치를 말리게 해주소서”라고 빈다. 이어 여러 사람들은 다시 바닷가에 돌아가 작은 돌멩이를 배에 던져 놓는다. 사회자는 그 돌멩이 중 좀 큰 것으로 다섯 개 골라 집에 가져가며 날치를 말리는 장대 옆에 놓아둔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