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04 16:15:46 출처:cri
편집:赵雪梅

“팬더의 고향 바오싱의 근원 탐구”, 팬더의 귀향

11월2일 “팬더의 고향 바오싱의 근원탐구”-2022 안이(安逸)팬더 귀향식이 쓰촨성(四川省) 바오싱현(宝兴县)에서 있었다. 높이 9.85미터의 쓰촨문화관광마스코트 “안이(安逸)”팬더 조각상이 바오싱현에 자리잡으면서 “팬더의 코향”에 랜드마크를 더했다. 

바오싱현은 쓰촨의 팬더 서식지 중의 핵심지역, 팬더국가공원의 핵심지역으로 불리며 팬더 과학적 발전 역사가 가장 오래되고 서식하는 팬더의 밀도가 가장 높아서 “팬더의 고향”으로 불린다. 

“팬더의 고향 바오싱의 근원 탐구”관광코스 홍보행사 현장 

팬더의 기원을 찾고 설산과 빨간 단풍, 일출과 운해를 감상하고 티베트족의 풍습을 느껴 볼수 있다……

행사 현장에서 베테랑 가이드 양잉씨(杨缨)과 미국의 패트릭 크리스티안 하일(Patrick Christian Hall)씨가 바오싱의 관광코스를 홍보했다. 

쓰촨성의 문화관광마스코트인 “안이”팬더는 쓰촨의 개방과 포용, 낙관과 친선, 쾌적과 안일의 인문정신을 대표한다. “안이”팬더조각상의 착공을 계기로 바오싱현은 사회 각계와 협력을 늘려 팬더문화의 영향력을 한층 넓히고 “팬더의 고향 다양한 바오싱”의 명함을 널리 알릴 전망이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