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仙玉
2022-01-04 07:37:41 출처:cri
편집:李仙玉

[고전] 옳고 그름이 의심스러우면 먼 곳의 일로써 헤아리고 가까이 있는 사물로써 증명한다

[고전] 옳고 그름이 의심스러우면  먼 곳의 일로써 헤아리고  가까이 있는 사물로써 증명한다_fororder_146-是非疑

“시비의, 즉도지이원사, 험지이근물

是非疑, 則度之以遠事, 驗之以近物

인용:

“‘옳고 그름이 의심스러우면(是非疑) 먼 곳의 일로써 헤아리고 (則度之以遠事) 가까이 있는 사물로써 증명한다(驗之以近物)’는 말이 있습니다. 냉전종식 후 서구 가치관의 선동으로 나라가 사분오열이 되거나 전란에 빠지며 혹은 혼란이 이는 등 일부 나라들의 꼴이 말이 아닙니다. 이라크와 시리아, 리비아와 같은 나라들이 바로 그 대표입니다! 우리가 서구의 자본주의 가치체계로 우리 나라의 실천을 판단하고 서구의 자본주의 평가체계로 우리 나라의 발전을 가늠하면서 서구의 표준에 맞으면 되고, 서구의 표준에 맞지 않는 것은 낙후하고 진부한 것으로 여겨 비판과 공격한다면 그 결과는 상상하지 못할 정도로 위험할 것입니다! 궁극적으로 다른 사람이 하는 대로 하거나 욕만 먹게 될 뿐입니다.”

-2015년 12월 11일 시진핑 주석의 전국 당교 업무회의 연설에서

출처:

속담에 이르기를(語曰) “구르는 구슬은 사발에서 멈추고(流丸止於甌臾) 유언비어는 현자에게서 멈춘다(流言止於知者)”. 이것은 편견이나 사특한 학문이 선비를 미워하게 되는 까닭이다(此家言邪學之所以惡儒者也). 옳고 그름이 의심스러울 때(是非疑) 먼 곳의 일로써 헤아리고(則度之以遠事) 가까이 있는 사물로써 증명하며(驗之以近物) 평상시의 마음으로 참여하면(參之以平心) 근거 없는 말은 중지되고(流言止焉) 사나운 말은 사라진다(惡言死焉).

-순자(荀子)<순자ㆍ대략(荀子ㆍ大略)>편

해석:

<순자ㆍ대략(荀子ㆍ大略)>에서 순자(荀子, 기원전 313~기원전238년)는 먼저 “유환지어구유(流丸止於甌臾), 유언지어지자(流言止於知者)”라는 속담을 인용했다. 여기서 구유(甌臾)는 사발을 말하면서도 움푹 패인 낮은 곳을 말하기도 한다. 이 속담의 의미는 구르는 구슬은 움푹 패인 낮은 곳에 이르면 더 구르지 않고 유언비어는 현자에게 이르면 더 전파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어서 순자는 “시비의(是非疑), 즉도지이원사(則度之以遠事), 험지이근물(驗之以近物), 참지이평심(參之以平心)”, 즉 옳고 그름을 가리기 힘들 때 먼 곳의 일로써 헤아리고 가까운 곳의 사물로써 증명하며 평상시의 마음으로 참여하면 “유언지언(流言止焉), 악언사언(惡言死焉)”, 즉 유언비어는 멈추고 사나운 말은 사라지게 된다고 지적했다.

옳은 것과 그름, 진짜와 가짜, 정확한 것과 잘못 된 것을 어떻게 가릴 것인가? 시진핑 주석은 이 고전을 인용해 맹목적으로 다른 사람을 따르거나 느낌으로 당연한 결론을 내리지 말고 역사를 경험으로, 현실을 참조로 해서 가늠하고 판단해야 함을 말해준다.

냉전 종식 후 유고슬라비아와 이라크, 리비아, 시리아 등 일부 나라들이 사분오열되거나 전란에 빠진 것은 다른 나라의 발전모델을 그대로 본받아 맛본 쓴 결과임이 뻔하다. 발전의 모델과 가치관 문제에서는 다른 나라의 것을 통째로 베끼지 말고 실제 상황에 근거해 좋고 나쁨과 옳고 그름을 가려 예민성과 감별력을 키워야 한다.

한 나라 발전의 길이 적합한지 여부와 사회가치관이 정확한지 여부는 그 나라 국민들이 가장 말할 권리가 크고 현실적인 실천이 가장 설득력을 가진다. 무턱대고 서구의 자본주의 가치체계로 중국의 현실을 판단하고 서구의 자본주의 평가체계로 개혁발전을 가늠하면 그 결과는 아주 위험한 것이다. 시진핑 주석이 강조한 바와 같이 서구의 이론과 서구의 견해는 금과옥조가 아니다. 우리는 마르크스주의와 중국 특색 사회주의를 잘 지켜야 한다.

번역/편집: 이선옥

Korean@cri.com.cn

공유하기:
기타 플랫폼
CMG와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