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I소개
게시판
조선어부 소개 및 연계방식
 
cri korean.cri.cn/
相敬如賓
2012-04-01 14:07:41 cri
相敬如賓(상경여빈)

◎글자풀이: 서로 상(相), 공경할 경(敬), 같을 여(如), 손 빈(賓)

◎뜻풀이: 부부간에 손님대하듯 서로 존중함을 이르는 말이다.

◎유래:

춘추시대 진(晉)나라에는 서신(胥臣)이라고 부르는 대부가 있었다. 하루는 서신이 노(魯)나라 사신으로 파견되었다가 돌아오는 길에 밭에서 김을 매고 있는 한 사내를 보게 되었다. 때마침 아내로 보이는 여인이 새참을 들고 사내 쪽을 향해 걸어가고 있었다. 여인은 사내에게 다가가 깍듯이 인사를 하고 가지고 온 새참을 두 손으로 공손히 받들어 올리는 것이었다. 그러자 사내도 똑같이 예를 갖추며 그것을 받았다.

부부같아 보이는데 손님대하듯 하는 이 두 사람의 사이가 무척 궁금해진 서신은 다가가 인사를 건넸다.

"나는 진나라의 대부 서신이라고 하오. 이곳을 지나다 두 사람을 보게 되었는데 어디에 사는 누구시오? "

"소인 극결(郤缺)이라고 하고 이 여인은 저의 아내되는 사람입니다. 보시다시피 이곳에서 농사를 지으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사내 말을 들은 서신은 깜짝 놀라며 되물었다.

"아니…그렇다면 자네가 대부 극예(郤芮)의 자제분이란 말인가?"

"네 그러하옵니다." 극결은 두 손을 모으고 허리를 굽혀 대답했다.

"부부가 서로 존중하고 사랑하는 모습을 보니 자네는 덕을 지니고 실천하는 사람이 분명하오. 나와 함께 진나라로 가 조정에서 일해주길 바라오."

도성에 도착한 서신은 곧장 진문공에게로 가 극결을 중용해줄 것을 간청드렸다.

"소인이 돌아오는 길에 덕이 높은 한 젊은이를 만났습니다. 대신으로 등용한다면 진나라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사료되어 그를 조정으로 데리고 왔습니다. "

"그 자가 누구냐?" 진문공이 물었다.

"대부 극예의 아들 극결입니다."

서신의 말을 들은 진문공은 크게 화를 냈다.

"극예라고 하면 나를 죽이려고 했던 그 죄인이 아니더냐? 죄인을 어찌 곁에 두란말이냐? "

극결의 부친 극예는 진문공과 진혜공의 왕위 쟁탈전에서 진문공을 암살하려 했다가 잡혀 살해된 인물이다.

서신은 진문공에게 말했다.

"고대 성인군자이셨던 순임금은 죄인 곤(鯤)을 살해하였으나 그의 아들 우(禹)를 인재로 등용하여 썼습니다. 또 제나라 명재상 관중(管仲)은 과거에 제환공(齊桓公)의 적이었으나 환공은 오히려 그를 국상(國相)으로 삼아 패업을 이루었습니다. <상서(尙書)>에 이르기를 '아비가 자식을 사랑하지 않고 아들이 부모를 공경하지 않으며 또 형이 아우에게 우애를 보이지 않고 아우가 형에게 공손하지 않다고 해서 형벌이 연좌되어서는 안 된다'고 하였습니다. 어디 그 뿐입니까? <시경(詩經)>에 이르기를 '무청를 캐면서 그 뿌리를 버리지 마라'고 했습니다. 군주께서 사람을 등용할 때에는 그의 장점만 취하면 될 것입니다."

"듣고보니 네 말에도 일리가 있군."

진문공이 또 물었다.

"그렇다면 극결의 장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느냐?"

서신이 대답했다.

"바로 공경입니다. 공경은 덕행이 모인 것으로 남을 공경할 줄 아는 사람은 필시 덕이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극결부부가 상경여빈 즉 부부간에도 서로 극진히 공경하는 모습을 제 눈으로 직접 보았습니다. 이런 사람은 백성을 덕으로 다스릴 것이고 군주께는 물론이며 나라의 강성과 안녕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진문공은 서신의 말대로 극결을 하군대부(下君大夫)로 등용하였다. 그리고 대부 서신에게는 인재를 천거한 공을 치하해 땅을 하사했다.

그 후 극결은 백적(白狄)의 임금을 사로잡은 공으로 부친 극예의 채읍이었던 기(冀) 땅을 이어받았다. 진성공 6년에는 조순(趙盾)을 대신해 상국(相國) 관직에 올랐고 진경공 때는 서쪽 융족과의 화친정책을 펼쳐 명성을 얻는 등 진나라의 공신으로서 영광을 누렸다.

부부는 가까운 사이이지만 서로 존경하고 평등하게 대한다는 뜻으로 사용되는 "상경여빈(相敬如賓)", 이 사자성어는 극결 부부의 이야기에서 유래되었으며 《좌전, 희공 33년(左傳,僖公三十三年)》에 실려있다.

  관련기사
  리플달기
   Webradio
선택하세요
cri korean.cri.cn
  추천기사

중국을 사랑한 무도인 박종한

한락연 도서 출판 좌담회 베이징서 개최

CRI가 말하는 '사랑해요'

2017 베이징조선족 신년하례회

중국 춘제(春節)
중국각지우편번호중국각지전화코드항공시간표열차시간표   편의전화번호호텔
China Radio International.CRI. All Rights Reserved.
16A Shijingshan Road, Beijing, China